속보
뉴스 > 핫 뉴스

경주시 ‘백신접종 대상자’ 이송대책 마련

주낙영 시장, 26일 열린 국·소·본부장회의서 코로나19 예방접종 준비상항 살펴
은윤수 기자 / newseun@hanmail.net입력 : 2021년 01월 27일
ⓒ 동해안시대
정부가 올해 11월까지 코로나19 백신 접종을 끝내고 집단면역을 형성하겠다고 밝힌 가운데, 경주시도 접종 준비에 속도를 내고 있다.

주낙영 경주시장은 26일 오전 국·소·본부장회의를 열고 보건소로부터 전 시민 대상 순차 무료 예방 접종 계획에 대해 보고를 받고, 관련 사항에 대해 집중 논의했다.

주 시장은 “접종센터로 지정될 경주실내체육관의 접종 전·후 대기시설의 동선을 재점검하고 대규모 주차시설이 필요한 만큼 주변 공간 확보에 만전을 기해 줄 달라”면서 “읍·면 외곽지 주민들의 접근성을 고려해 철저한 이송 계획을 준비하라”고 주문했다.

이에 보건소는 정부가 초저온 냉동보관이 필요한 화이자·모더나 백신을 지역 접종센터에 우선 배분한다는 계획에 따라 초저온냉동고 확보와 운영에도 대비한다.

화이자 백신의 경우 영하 75도 안팎의 초저온 상태를 유지해야 하는 점을 만큼 초저온냉동고 설치 후 온도 유지에 초점을 둔다는 계획이다.

보다 원활한 접종 대상자 이송을 위해 읍·면별 접종대상자를 파악하고 읍·면사무소를 통해 예약 접수를 받기로 기본 계획을 세웠다.

대규모 이동이 필요한 만큼, 지역 전세버스 업체와 MOU를 통해 긴밀한 협의를 한다는 방침이다.

보건소는 종합자원봉사센터, 이통장연합회, 자율방범대, 청년연합회, JC 등으로 구성된 예방접종 이송단을 구성하고 접종이 시작되는 다음달 말부터 접종 완료시까지 가동할 계획이다.

또 위탁 접종기관을 선정하고 있으며 △동국대 경주병원 △계명대 경주동산병원 △큰마디병원 △굿모닝병원 △새빛병원 △새천년병원 △현대병원 △맘존여성병원 △안강중앙병원 △한빛아동병원 △자강병원 등 11곳과 협의 중이다.

접종센터와 이동거리가 먼 산내면과 양남면 등 외곽지 경우 지역 의원 등을 통한 위탁 접종도 검토하고 있다.

주낙영 시장은 “질병관리청이 오는 28일 구체적인 예방접종 시행 계획에 대해 발표할 예정이라고 하지만, 경주시는 당장 내일이라도 백신을 접종할 수 있을 정도로 준비를 해야 한다”고 했다.
은윤수 기자 / newseun@hanmail.net입력 : 2021년 01월 27일
- Copyrights ⓒ동해안시대.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많이 본 뉴스 최신뉴스
포토
경주시의회(서호대 의장) 전체의원과 의회사무국 전 직원들은 5일 지역 전통시장인 중..
상호: 동해안시대 / 주소: (38111)경북 경주시 초당길 141번길 28 2F 동해안시대 / 발행인·편집인 : 은윤수
mail: newseun@hanmail.net / Tel: 054)742-0016 / Fax : 054)742-0017 / 청탁방지담당관 : 박노봉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북, 다01489 / 등록일 : 2017년 04월 17일 / 청소년보호책임자 : 유동철
Copyright ⓒ 동해안시대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
방문자수
어제 방문자 수 : 1,956
오늘 방문자 수 : 1,080
총 방문자 수 : 9,057,70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