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뉴스 > 핫 뉴스

경주시, 새벽 번호판 영치로 체납 징수 효과 거양

새벽, 주간을 병행한 차량번호판 영치로 체납 일소
은윤수 기자 / newseun@hanmail.net입력 : 2019년 09월 04일
ⓒ 동해안시대

경주시는 체납세의 20%를 차지하는 자동차세와 과태료의 94%를 차지하는 자동차 관련 세외수입 체납액 정리를 위해 비가 오는 가운데도 읍면동 직원들의 협조 하에 2일부터 번호판 새벽 집중 영치를 시작했다.

시는 9월 한 달 동안 자동차세를 2회 이상 체납하거나 자동차관련 과태료를 체납발생일로부터 60일 경과 되고 체납 과태료 합계액이 30만 원 이상인 차량을 대상으로 ‘체납차량 번호판 새벽 집중 영치’를 강력히 추진한다.

또 번호판 새벽 집중 영치에 따른 민원을 최소화 하고자 지난 8월 한 달간 번호판 새벽영치활동을 알리기 위해 홈페이지 및 현수막 게시, 각 읍면동사무소와 아파트 단지에 영치 안내문을 배부했으며 지난 7월에는 체납안내문을 일괄 발송한 상태다.

최정근 징수과장을 총괄 책임자로 체납차량 특별 영치반 4개조를 편성해 차량 탑재형 번호판 영치시스템을 탑재한 차량 2대와 실시간 체납확인이 가능한 스마트폰 4대를 이용해 주간뿐만 아니라 새벽까지 확대해 자동차세와 과태료 체납 차량에 대해 강력한 영치활동을 벌일 계획이다.

시 관계자는 “이번 집중 영치기간에 자동차세 및 과태료 체납 차량에 대해 사전예고 없이 발견 즉시 영치하고 특히 새벽에도 영치반을 운영하므로 번호판 영치로 출근길 불편 등 불이익을 당하지 않도록 체납자들의 자진납부를 당부한다”고 말했다.

한편 시는 자동차세 및 과태료 체납 차량에 대해 상시 영치반을 운영해 8월 말 현재까지 580대 체납 차량 번호판을 영치하고 체납액 30억 원을 징수하는 성과를 거뒀다.
은윤수 기자 / newseun@hanmail.net입력 : 2019년 09월 04일
- Copyrights ⓒ동해안시대.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많이 본 뉴스 최신뉴스
박승호 전 포항시장, 자유한국당 예비후보 등록
동국대학교 경주캠퍼스, 이영경 교수 총장 선임
경주시, 황남동 포석로 공영주차장 준공
경주시, 오는 16일 경주국채보상운동 학술대회 개최
경주시, 설 연휴 환경오염 예방을 위한 특별감시
초대 민선 경주시체육회장 여준기씨 당선
경주시, 연합학생 생활관 `반값 기숙사` 실현
경주시, 2020년 최우선 시정과제 `경제 활성화`
원안위, `월성원전 맥스터 건설` 최종 승인
경주시, `2020 제48회 신라문화제` 콘텐츠 전국 공모
포토
박승호(62) 전 포항시장이 지난 10일 포항시남구선거관리위원회에 제21대 국회의원선..
상호: 동해안시대 / 주소: (38111)경북 경주시 초당길 141번길 28 2F 동해안시대 / 발행인·편집인 : 은윤수
mail: newseun@hanmail.net / Tel: 054)742-0016 / Fax : 054)742-0017 / 청탁방지담당관 : 박노봉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북, 다01489 / 등록일 : 2017년 04월 17일 / 청소년보호책임자 : 유동철
Copyright ⓒ 동해안시대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
방문자수
어제 방문자 수 : 4,927
오늘 방문자 수 : 315
총 방문자 수 : 7,532,36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