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뉴스 > 핫 뉴스

최학철 전 경주시의회 의장 `숨진 채 발견`


은윤수 기자 / newseun@hanmail.net입력 : 2019년 08월 08일
ⓒ 동해안시대

최학철(66) 전 경주시의회 의장이 8일 오전 7시30분경 안강읍 육통리 흥덕왕릉 주변 야산의 모친 산소에서 숨진 채 발견됐다.

이날 경찰에 따르면 오전 7시경 최 전의장 가족으로부터 가출신고를 받고 인근 지역을 수색하던 중 자신의 모친 산소에서 목을 매 숨져 있는 최 전 의장을 발견했다.

최 전 의장은 가족들에게 '힘들게 해 미안하다'는 내용의 유서를 남긴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최 전의장이 스스로 극단적인 선택을 한 것으로 추정하고 정확한 사망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최 전 의장은 제1대부터 5대까지 5선의 시의원을 역임했으며 특히 5대 전반기 시의장을 거쳐 제9대 경북도의원을 지냈다.

지난 2014년과 2018년 두번의 경주시장 선거에 출마 한 바 있다.
은윤수 기자 / newseun@hanmail.net입력 : 2019년 08월 08일
- Copyrights ⓒ동해안시대.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많이 본 뉴스 최신뉴스
포토
경주시의회(윤병길 의장)는 국회 외교통일위원회가 주관하고 국회사무처가 후원하는 ..
상호: 동해안시대 / 주소: (38111)경북 경주시 초당길 141번길 28 2F 동해안시대 / 발행인·편집인 : 은윤수
mail: newseun@hanmail.net / Tel: 054)742-0016 / Fax : 054)742-0017 / 청탁방지담당관 : 박노봉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북, 다01489 / 등록일 : 2017년 04월 17일 / 청소년보호책임자 : 유동철
Copyright ⓒ 동해안시대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
방문자수
어제 방문자 수 : 5,167
오늘 방문자 수 : 1,127
총 방문자 수 : 6,788,28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