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뉴스 > 관광/여행

경주엑스포, 5월 `온가족 봄축제` 마련

4일~6일 황금연휴 3일간…웃음·재미·즐거움 선사
열정 환상의 '넌버벌'…비경 찾아 '포토 콘테스트' 등

은윤수 기자 / newseun@hanmail.net입력 : 2019년 05월 01일
ⓒ 동해안시대

가정의 달 5월을 맞아 전국 곳곳에서 다양한 행사가 펼쳐진다. 그러나 쏟아지는 축제와 행사 중 어디를 가야 좋을지 선택하기 쉽지 않다. 국내 최정상급 넌버벌 공연과 각양각색의 체험이벤트, 포토 콘테스트까지….경주세계문화엑스포는 어린이날 연휴인 오는 4일~6일 온가족이 함께할 ‘봄 축제’를 마련했다. 웃음과 감동, 멋과 흥이 넘치는 ‘경주엑스포 봄 축제’ 현장을 미리 가본다.

◈최정상급 넌버벌공연 ‘경주 상륙’

경주타워 앞 특설무대에서 펼쳐지는 ‘넌버벌 페스티벌(Non-verbal Fastival)’은 난타, 드럼캣, 셰프, 사춤2, 페인터즈, 플라잉 등 이름만 들어도 알만한 국내 정상급 넌버벌 6개팀의 하이라이트 공연으로 알차게 채워진다.

우리나라 최초 넌버벌 ‘난타’는 한국의 전통 가락인 사물놀이 리듬을 소재로 주방에서 일어나는 일들을 코믹하게 그려낸다. 세계유일의 여성 드럼팀 ‘드럼캣’은 락, 재즈, 전자음악, 라틴음악과 고전음악을 아우르는 열정적이고 환상적인 무대를 보여준다. ‘셰프’는 레스토랑 주방을 배경으로 개성만점 셰프들이 펼치는 요리 대결에 비트박스와 비보잉을 더하고 코미디까지 가미해 예상치 못한 웃음을 유발한다.

열정의 댄스뮤지컬 ‘사춤2’은 힙합, 재즈, 현대무용, 브레이크댄스를 유쾌하게 결합해 시종일관 무대와 객석이 하나 된다. ‘페인터즈’는 신나는 음악에 맞춰 다양한 기법의 미술작품을 만드는 과정을 담아낸 새로운 퍼포먼스로 기발한 반전과 재미를 선사한다. 경주엑스포 상설공연팀 ‘플라잉’은 기계체조, 리듬체조, 마샬아츠, 비보잉 등 익스트림 스포츠와 간결하고 코믹한 스토리로 남녀노소 누구나 쉽게 이해하고 즐길 수 있다.
ⓒ 동해안시대
넌버벌 외에도 경주를 대표하는 국악 퍼포먼스 신라고취대의 1300여 년 전 신라시대 의식행사와 포항예술고 학생들의 초청공연까지 전통국악에서부터 실용음악, 뮤지컬, 댄스 등 다양한 장르를 한 번에 즐길 수 있어 온 가족의 흥을 돋우기에 안성맞춤이다.

◈명품 포토존을 찾아라! ‘엑스포 포토 콘테스트’

경주엑스포공원에는 봄 풍경을 배경으로 한 멋진 포토존이 숨어있다. 82m 높이의 경주타워 전망대에 오르면 화려한 봄옷으로 갈아입은 보문관광단지가한눈에 들어온다. 전망대 뒤편으로는 아사달 조각공원, 시간의 정원, 경주솔거미술관 등 엑스포공원만의 풍경이 펼쳐져 ‘인생샷’을 남길 수 있다.

최근 SNS에서 ‘핫’한 사진명소로 꼽히는 솔거미술관은 꼭 들러야할 곳이다. 제3전시실의 벽면을 틔워 프레임 안에 연못 ‘아평지’를 담아 미술작품처럼 관람할 수 있도록 만든 통유리창, 일명 ‘움직이는 그림’은 큰 인기다.

올 3월 개관한 경주엑스포기념관은 건물 자체가 훌륭한 사진배경이다. 현무암을 이어 붙이듯 쌓아올린 건물 벽면은 일본의 세계적인 건축가 쿠마 켄고(Kuma Kengo)’가 경주 대릉원과 주상절리의 부드러운 곡선에서 영감을 받아 디자인했다.

‘계림지(경주타워 앞 동궁·월지모양 연못)’와 ‘연지(경주타워 뒤 연꽃모양 연못)’도 조경이 빼어나 엑스포공원의 포토존으로 유명하다. 여기에 공원 곳곳에서 트릭아트 포토존을 찾는 재미도 쏠쏠하다. 이 중 첨성대 영상관 앞 ‘페트라 협곡’과 쥬라기로드 앞 ‘용암이 흐르는 길’은 인기 포토존이다.

경주엑스포공원의 진면목을 즐기며 잊지 못할 인생샷을 남겼다면 포토콘테스트 ‘엑스포 포토존을 찾아라’를 놓치지 말자. 봄 축제기간 동안 경주엑스포공원을 배경으로 찍은 사진을 카카오톡(ID:cultureexpo)이나 문자메시지(010-2129-9937)로 보내면 100점을 선정해 문화상품권을 준다.

ⓒ 동해안시대
◈만지고, 느끼고, 뛰어노는 ‘신나는 체험’

뭐니 뭐니 해도 아이들은 만지고, 느끼고, 신나게 뛰어놀 수 있는 놀이터가 최고. 주작대로와 선덕광장에 열리는 체험행사는 아이들과 함께하기 더없이 좋은 프로그램이다.

제기차기, 투호, 낮은 줄타기 등 민속놀이와 물총놀이, 낚시놀이는 아이들과 함께 오랜만에 동심으로 돌아가 색다른 추억을 만들 수 있다. 타로카드로 재미있는 운세도 보고, 로켓펌프와 너프건을 직접 쏴보며 함께 웃고 즐겨보자. 이번 봄 축제의 넌버벌공연과 체험은 무료로 즐길 수 있다는 것이 장점이다.

봄 페스티벌 프로그램을 모두 경험해봤다면 마음에 드는 경주엑스포공원의 상설 전시·체험콘텐츠를 찾아가보자. 8세기 서라벌을 재현해 놓은 ‘신라문화역사관’, 가상현실 기술로 석굴암을 만날 수 있는 ‘석굴암 HMD트래블’, 동양 최대의 화석박물관 ‘쥬라기로드’, 어린이 관광객의 성지인 ‘또봇 정크아트 뮤지엄’ 등 교육과 재미, 체험과 힐링을 즐길 수 있는 콘텐츠가 한자리에 있다.

류희림 경주세계문화엑스포 사무총장은 “가정의 달, 온 가족이 오붓한 시간을 보낼 수 있도록 다양한 공연, 체험, 이벤트로 엑스포공원을 가득 채웠다”며 “경주세계문화엑스포는 봄나들이 장소로 최고의 선택이 될 것”이라고 밝혔다.
ⓒ 동해안시대
은윤수 기자 / newseun@hanmail.net입력 : 2019년 05월 01일
- Copyrights ⓒ동해안시대.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많이 본 뉴스 최신뉴스
경주시, 택시기본요금 인상 및 복합할증구간 개선
동해안시대, `찾아가는 청소년 인문학 특강` 열어
토흔 창시자 지산 이종능 `첫 고향 전시회` 개막
변동렬 작가, `동경과 미지의 달` 경주 개인전
“경주엑스포 다양한 제휴사 혜택 챙겨요”
포토
경주시의회(의장 윤병길)는 29일 의회 본회의장에서 '제241회 임시회' 제2차 본회의를..
상호: 동해안시대 / 주소: (38111)경북 경주시 초당길 141번길 28 2F 동해안시대 / 발행인·편집인 : 은윤수
mail: newseun@hanmail.net / Tel: 054)742-0016 / Fax : 054)742-0017 / 청탁방지담당관 : 박노봉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북, 다01489 / 등록일 : 2017년 04월 17일 / 청소년보호책임자 : 유동철
Copyright ⓒ 동해안시대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
방문자수
어제 방문자 수 : 4,844
오늘 방문자 수 : 150
총 방문자 수 : 6,379,70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