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뉴스 > 문화관광

관광 1번지 경주, 한국관광 100선 7곳 선정

불국사, 석굴암, 동궁과월지, 첨성대, 대릉원, 천마총, 황리단길 등 7곳
가장 많은 관광 100선 보유로 대한민국 대표 관광도시 명성 재확인

은윤수 기자 / newseun@hanmail.net입력 : 2019년 01월 08일
↑↑ ▲경주 동부사적지 전경.(사진제공=경주시청)
ⓒ 동해안시대

문화체육관광부와 한국관광공사가 공동으로 주관한 '2019~2020년 한국관광 100선'에 대한민국 관광 1번지 천년고도 경주의 관광명소가 7곳이나 선정됐다.

불국사와 석굴암, 동궁과월지, 첨성대, 대릉원, 천마총, 황리단길이 그 주인공이다. 이로써 경주는 지자체로서는 가장 많은 관광 100선을 보유해 대한민국 대표 관광도시의 명성을 다시 확인했다.

유네스코 세계문화유산인 불국사와 석굴암은 지난 2013년 이후 4회 연속 선정돼 대한민국 국민이라면 반드시 가봐야 할 대표 관광지로서의 자리매김을 확고히 했으며 전국에서 가장 아름다운 야경을 자랑하는 동궁과월지, 첨성대도 2015년 이후 3회 연속으로 선정됐다.

이외에도 경주에서 가장 규모가 큰 신라고분군인 대릉원과 새단장을 마친 천마총, 젊은이들의 떠오르는 핫 플레이스 황리단길이 한국관광100선에 신규로 선정됐다.

2년마다 선정하는 '한국관광 100선'은 종전 인터넷 투표 방식에서 빅데이터 분석과 관광지 인지도와 만족도, 방문의향 온라인 설문, 통신사·소셜·내비게이션 분석, 관광객 증가율, 검색량 등 관광 통계 분석 및 전문가 13인의 서면·현장평가를 병행한 결과가 종합적으로 반영됐다.

권역별로 수도권 26개소, 강원권 13개소, 충청권 10개소, 전라권 14개소, 경상권 28개소, 제주권 9개소다.

한국관광 100선에 대한 자세한 정보는 한국관광공사 누리집 대한민국 구석구석(www.visitkorea.or.kr)에서 확인할 수 있으며 앞으로 한국관광공사에서 관광주간 이벤트 등을 통해 연중 홍보할 계획이다.

주낙영 시장은 "풍부한 관광인프라를 기반으로 새로운 문화관광콘텐츠를 지속 개발해 신라 천년이 살아 숨 쉬는 세계적인 역사문화관광도시로 만들어가는데 총력을 기울이겠다"고 밝혔다.
은윤수 기자 / newseun@hanmail.net입력 : 2019년 01월 08일
- Copyrights ⓒ동해안시대.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많이 본 뉴스 최신뉴스
경주시의회, 상임위원회 간담회 개최
`제28회 경주벚꽃마라톤대회` 참가 접수
경주 주택경기 최악 `악성 미분양 속출`
박차양 도의원, 조례(안) 발의
경주시, 전기자동차 600억 원 대 투자유치
경주지역 13명 당선자는?
배진석 도의원, `고려인 주민 지원 조례(안)` 발의
주낙영 시장, 독립선언서 필사 챌린지 동참
동국대학교경주병원, 신축건물 착공식
김기출 경북경찰청장, 경주경찰서 ‘치안현장 방문’
포토
경북도의회 배진석 의원(경주1)이 '경상북도 고려인 주민 지원 조례(안)'을 발의했다...
상호: 동해안시대 / 주소: (38111)경북 경주시 초당길 141번길 28 2F 동해안시대 / 발행인·편집인 : 은윤수
mail: newseun@hanmail.net / Tel: 054)742-0016 / Fax : 054)742-0017 / 청탁방지담당관 : 박노봉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북, 다01489 / 등록일 : 2017년 04월 17일 / 청소년보호책임자 : 유동철
Copyright ⓒ 동해안시대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
방문자수
어제 방문자 수 : 4,644
오늘 방문자 수 : 2,453
총 방문자 수 : 6,084,07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