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뉴스 > 문화관광

경주 화랑마을 개원, `신화랑 체험형 명소로 부상`

글로벌 체험형 교육·관광 테마공간 기대
은재원 기자 / 입력 : 2018년 11월 01일
↑↑ ▲지난 24일 화랑마을 개원식에 참석한 주낙영 경주시장과 내빈들이 기념식수를 하고 있다.(사진제공=경주시)
ⓒ 동해안시대

화랑도의 발상지 경주에서 신화랑의 가치와 정신문화를 재조명하는 '경주 화랑마을'이 24일 개원식을 갖고 본격적인 운영에 들어갔다.

이날 개원식에는 주낙영 시장, 윤병길 시의장을 비롯한 시·도의원, 권혜경 교육장과 지역 초·중·고 교장 및 대학총장, 유관기관 단체장, 시민 등 1000여명이 참석해 화랑마을의 힘찬 출발을 축하했다.

이날 행사는 화백관 앞에서 기념식수를 한 뒤 전시관 대강당인 기파랑홀로 자리를 옮겨 화랑의 탄생과 소리, 몸짓을 주제로 대북공연, 시립합창단 공연, 플라잉 공연 등 식전공연과 정식 개원을 알리는 개회선언, 기념사, 축사 순으로 진행됐다.

개원식은 시립극단이 전체 진행을 맡아 할머니가 손녀에게 화랑마을에 대해 이야기를 들려주는 극 형식으로 진행됐으며 초대가수 로이킴의 축하공연도 더해져 참여자들의 이목을 끌었다.

개원식 이후에는 야외운동장인 어울마당에서 화랑마을의 특화된 체험프로그램인 펀아처리와 투투볼, 디스크골프, 킨볼, 협동공 띄우기 등 명랑운동회를 직접 체험하는 시민 화합의 자리를 가졌다.
↑↑ ▲화랑마을 야간 전경.(사진제공=경주시)
ⓒ 동해안시대

주낙영 시장은 "짧은 시범 운영기간에도 벌써 공식적인 유료 이용인원이 1만 여명을 넘어섰다"며 "많은 기대와 우려 속에 정식으로 문을 여는 화랑마을은 경주가 가진 우수한 문화관광자원과 화랑 콘텐츠를 연계해 청소년과 전 세대를 아우를수 있는 글로벌 체험형 교육관광 테마명소가 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경주 화랑마을은 석장동 송화산 자락 아래 28만6461㎡ 부지에 민족정신의 원류인 신라 화랑정신을 현대적으로 구현한 전시관, 화백관, 신라관 등 메인시설이 한옥 형태로 웅장하게 자리잡고 있으며 짚라인, 도전모험시설, 국궁장 등 체험시설과 야영장, 무예수련장 등 부대시설도 두루 갖추고 있다.

또한 혜초의 걸어온 길을 VR로 체험하는 체험존을 비롯해 체험용 야외수영장과 암벽등반시설을 추가로 설치해 다양한 화랑콘텐츠를 기반으로 신화랑이라는 창조적 가치를 구현하고 경주의 도시브랜드 위상을 한차원 높이는 새로운 명소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
은재원 기자 / 입력 : 2018년 11월 01일
- Copyrights ⓒ동해안시대.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많이 본 뉴스 최신뉴스
경주동해안 해맞이 인파 `인산인해`
경북문화관광公, 中 훈춘시 축구 동계훈련 대표단 유치
경주시, `이영석 신임 부시장 취임`
(인사)경주시(1월8일)
경주동국대, 2019학년도 정시모집 경쟁률 6.69대 1
경주시 사랑의 온도탑 100도 돌파…역대 최대 모금액
월성원자력본부, 신입직원 22명 발령
`경북문화관광공사` 힘찬 닻 올려
월성원전, 제29대 노기경 본부장 취임
관광 1번지 경주, 한국관광 100선 7곳 선정
포토
윤병길 경주시의회 의장이 29일 공공비축미 건조벼 매입 현장인 천북면 농협 DSC를 찾..
상호: 동해안시대 / 주소: (38111)경북 경주시 초당길 141번길 28 2F 동해안시대 / 발행인·편집인 : 은윤수
mail: newseun@hanmail.net / Tel: 054)742-0016 / Fax : 054)742-0017 / 청탁방지담당관 : 박노봉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북, 다01489 / 등록일 : 2017년 04월 17일 / 청소년보호책임자 : 유동철
Copyright ⓒ 동해안시대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
방문자수
어제 방문자 수 : 3,001
오늘 방문자 수 : 2,730
총 방문자 수 : 5,834,60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