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뉴스 > 사회

18호 태풍 `미탁` 북상 중…동해안 집중호우 전망

3일 오전 전남 해안 상륙해 남부지역 관통 예상
경주시 신라문화제 등 대형행사 앞두고 초긴장

은윤수 기자 / newseun@hanmail.net입력 : 2019년 10월 01일
↑↑ ▲기상청 사진제공.
ⓒ 동해안시대

오는 3일 오전 전남 해안에 상륙하게될 제18호 태풍 미탁(MITAG)이 동해안을 관통할 것이란 예보가 나와 이날 '2019 제47회 신라문화제' 개막식을 앞두고 있는 경주시가 초 긴장하고 있다.

기상청은 1일 “태풍 미탁이 3일 새벽 중심기압 985hPa, 중심 최대풍속 초속 27m(시속 97km)의 강한 바람을 몰고 전남 지역에 상륙할 것”이라고 밝혔다.

태풍 미탁은 이날 오전 3시 기준 타이완 타이베이 북동쪽 약 140km 부근 해상에서 북북서 방향으로 이동 중이다. 중심기압 965hPa, 중심 최대풍속 초속 37m(시속 133km)에 강도는 ‘강’이며 크기는 중형이다. 강풍반경은 320km다.

현재 예측된 경로에 따르면 2일 밤 제주 서쪽 해상, 3일 새벽 전남 목포 쪽으로 상륙해 남부지방을 관통한 뒤 3일 낮 동해상으로 빠져나갈 것으로 보인다.

태풍의 영향으로 최대 600mm 이상의 많은 비가 내릴 전망이다. 비는 1일 오전 제주와 전남·경남을 시작으로 오후에는 전북과 경북으로 확대될 것으로 보인다. 2일에는 충청과 서울, 경기, 강원 등 전국에 비가 내리고 3일 서쪽 지방부터 점차 그치겠다.

많은 비와 함께 강풍에 의한 피해도 우려된다. 오는 4일까지 제주도와 남해안·서해안을 중심으로 최대 순간풍속 시속 126~162㎞ 이상 매우 강한 바람이 불 것으로 보인다. 그밖의 지역에서도 시속 54~108㎞의 강풍이 예상된다.

한편 경주시는 지난해도 제25호 태풍 콩레이의 북상으로 10월 5~6일 야외행사가 잠정 연기되기도 했다.
은윤수 기자 / newseun@hanmail.net입력 : 2019년 10월 01일
- Copyrights ⓒ동해안시대.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많이 본 뉴스 최신뉴스
경주시, 지역 국회의원과 당정협의회…국비 확보·현안 해결 협력
43년 만에 경주 신라 고분서 `금동 신발` 다시 출토
경주시, 노인 다중이용시설에 비접촉식 체온계 배부
경주시, 외국인 유학생 `코로나19` 이상 없어
경주시, `폐철도부지 활용사업` 타당성용역 착수보고회
포항해경, 정박어선 어획물 훔친 30대 절도범 검거
경주경찰서, 학교 앞 스쿨존 사고…합동수사팀 구성
경주동국대, 교육부 `2020년 고교교육 기여대학 지원사업` 선정
경주동국대 불교문화대학원 교수와 학생, `대학 발전기금 1억원` 기부
주낙영 경주시장, `매니페스토 공약이행` 2년 연속 우수등급
포토
먼저 5분 자유발언을 승낙해 주신 윤병길 의장님과 동료의원 여러분께 감사를 드립니..
상호: 동해안시대 / 주소: (38111)경북 경주시 초당길 141번길 28 2F 동해안시대 / 발행인·편집인 : 은윤수
mail: newseun@hanmail.net / Tel: 054)742-0016 / Fax : 054)742-0017 / 청탁방지담당관 : 박노봉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북, 다01489 / 등록일 : 2017년 04월 17일 / 청소년보호책임자 : 유동철
Copyright ⓒ 동해안시대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
방문자수
어제 방문자 수 : 3,364
오늘 방문자 수 : 2,896
총 방문자 수 : 8,143,12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