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뉴스 > 사회

경주동국대, 故최종근 학우 추모석 제막

유가족, 고인이 복무 중 모은 1천만원 모교 기부
은윤수 기자 / newseun@hanmail.net입력 : 2019년 07월 03일
ⓒ 동해안시대

동국대학교 경주캠퍼스는 지난 25일 오전 11시30분 교내 진흥관 앞에서 청해부대 복무 중 순직한 故최종근 하사 추모 식수 및 추모석 제막식을 가졌다.

故최종근 하사는 2016년 동국대학교 경주캠퍼스 경영학부에 입학해 해군 복무 중 지난 5월24일 순직했다.

추모행사는 고인이 공부하던 진흥관 앞 화단에 추모 나무와 추모석을 설치해 고인을 영원히 기억할 수 있게 조성했다.

유가족과 고인이 근무하던 청해부대 간부와 병사, 동국대 경주캠퍼스 교수와 직원, 경영학부 교수와 학생들, 동국대 경주캠퍼스 학군단 후보생 등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다.

추모 식수한 나무는 ‘살아서 천년, 죽어서도 천년’을 산다는 뜻을 가진 ‘주목’이며 추모석은 경주 남산 부처님을 조성하던 자연 화강석에 추모 내용을 붓으로 쓰고 정으로 새겼다.

이날 제막식에서는 유가족이 고인이 군 복무 중에 받은 급여와 수당을 모은 1천만 원을 동국대 경주캠퍼스에 기부했다.

유가족을 대표해 기금을 전달한 최 하사의 부친은 “제 아들 종근이를 위해 위령제를 해 주시고 오늘 추모식수와 추모석을 조성해 종근이를 기억할 수 있게 해 주신 동국대 경주캠퍼스에 감사드린다”며 “아들의 뜻이라고 생각하고 학교 가는 것을 참 좋아했던 아들을 생각하며 기부했다. 앞으로 종근이가 생각날 때면 이 아들 나무를 찾아 오고 싶다”고 말했다.

이대원 총장은 추도사를 통해 “오늘 동국대 경주캠퍼스를 사랑하고 학우들에게 항상 웃음으로 친절했던 고인을 영원히 우리 곁에 두게 됐다. 우리 ‘최종근 학생’은 그가 다니던 경영학부 학우들이 공부하는 곳에서 영원히 함께 할 것”이라고 말했다.
은윤수 기자 / newseun@hanmail.net입력 : 2019년 07월 03일
- Copyrights ⓒ동해안시대.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많이 본 뉴스 최신뉴스
18호 태풍 `미탁` 북상 중…동해안 집중호우 전망
`태풍 미탁` 2일 오전 경주 호우경보
경주시의회, 제245회 임시회 폐회
태풍 북상 ˝신라문화제 서제·개막식 하루연기˝
경주동국대, `조경학과 이영경 교수` 대통령 표창
경주동국대, 개그맨 김영철 동문 초청 특강
제47회 신라문화제 `서제·개막식 성료`
경주시, ‘황금정원 나들이’ 대박 예감
경주국립공원, 가을맞이 ‘남산 작은 음악회’ 개최
경주시, `정부혁신·적극행정` 경진대회 우수상
포토
원전소재 시·군의회(경주, 기장, 영광, 울주, 울진) 공동발전협의회(회장 강필구·영..
상호: 동해안시대 / 주소: (38111)경북 경주시 초당길 141번길 28 2F 동해안시대 / 발행인·편집인 : 은윤수
mail: newseun@hanmail.net / Tel: 054)742-0016 / Fax : 054)742-0017 / 청탁방지담당관 : 박노봉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북, 다01489 / 등록일 : 2017년 04월 17일 / 청소년보호책임자 : 유동철
Copyright ⓒ 동해안시대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
방문자수
어제 방문자 수 : 3,905
오늘 방문자 수 : 2,048
총 방문자 수 : 7,018,14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