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뉴스 > 사회

故 정법스님, 무소유 실천

마지막 하나까지도 아낌없이 주고 간 스님
은재원 기자 / 입력 : 2019년 03월 04일

↑↑ ▲지난 2016년 후원회에서의 정법스님 생전 모습.(사진제공=동국대학교 경주캠퍼스)
ⓒ 동해안시대

최근 세상을 떠난 비구니 스님이 동국대 경주캠퍼스에 전 유산을 기부하고 자신의 시신까지 기증한 사실이 알려져 감동을 주고 있다.

전남 영암 지장사 주지를 지낸 정법스님이 그 주인공이다. 스님은 최근 병환으로 입적했다.

정법스님은 지난 2014년 "불교의 발전은 인재불사에 있으니 동국대 경주캠퍼스가 훌륭한 불교인재를 양성하는데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길 바란다"며 "사후 시신을 기증하고 전 재산을 학교에 기부하겠다"고 기부를 약속했다.

스님은 지난 2012년부터 6300여만원을 동국대 경주캠퍼스에 기부했다. 입적 후 유산 1억4천만원을 동국대 경주캠퍼스에 기증하고 본인의 시신 또한 동국대학교 의과대학에 교육용으로 기증했다.

지난달 24일 오전 7시 경남 하동군 봉화사에서 스님의 49재 초재가 열렸다. 일생을 불교 발전과 인재불사를 위해 노력하고 삶의 마지막까지 보시행을 실천한 스님에게 신도들과 동국대 경주캠퍼스 관계자들은 감사와 애도를 표했다.

이대원 동국대 경주캠퍼스총장은 "가시는 길에 모든 것을 동국대 경주캠퍼스에 맡기신 스님의 메시지는 오직 '참사람 인재를 키워 달라'는 것"이라며 "정법스님을 비롯한 기부자님들의 뜻을 잘 받들어 동국대 경주캠퍼스 학생들을 제대로 가르쳐서 훌륭한 인재로 만들 것"이라고 말했다.
은재원 기자 / 입력 : 2019년 03월 04일
- Copyrights ⓒ동해안시대.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많이 본 뉴스 최신뉴스
경주시, 택시기본요금 인상 및 복합할증구간 개선
동해안시대, `찾아가는 청소년 인문학 특강` 열어
토흔 창시자 지산 이종능 `첫 고향 전시회` 개막
변동렬 작가, `동경과 미지의 달` 경주 개인전
“경주엑스포 다양한 제휴사 혜택 챙겨요”
포토
경주시의회(의장 윤병길)는 29일 의회 본회의장에서 '제241회 임시회' 제2차 본회의를..
상호: 동해안시대 / 주소: (38111)경북 경주시 초당길 141번길 28 2F 동해안시대 / 발행인·편집인 : 은윤수
mail: newseun@hanmail.net / Tel: 054)742-0016 / Fax : 054)742-0017 / 청탁방지담당관 : 박노봉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북, 다01489 / 등록일 : 2017년 04월 17일 / 청소년보호책임자 : 유동철
Copyright ⓒ 동해안시대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
방문자수
어제 방문자 수 : 4,844
오늘 방문자 수 : 71
총 방문자 수 : 6,379,62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