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뉴스 > 행정

`中 양저우시(揚州市) 대표단` 경주 방문

신라 대유학자 최치원 선생이 이어준 경주-양저우 인연
은윤수 기자 / newseun@hanmail.net입력 : 2019년 09월 04일
↑↑ ▲중국 양저우시 위팅 부시장(사진 왼쪽)이 주낙영 경주시장에게 중국 무형문화재 전통종이공예 족자를 선물하고 있다.(사진제공=경주시)
ⓒ 동해안시대

경주시는 해외우호도시인 중국 양저우시 대표단 8명(단장 위팅(余珽) 부시장)이 지난 1일 국제문화교류관에서 주낙영 경주시장을 접견했다고 밝혔다.

양저우시는 2500년이 넘는 역사를 자랑하는 세계적인 역사문화도시로 당나라시대 신라 대유학자 최치원 선생이 유학 후 과거에 급제해 관료생활을 한 곳으로 이렇듯 깊은 역사적 인연을 배경으로 양시는 지난 2008년에 우호도시 인연을 맺은 이래 폭넓게 교류를 추진해 오고 있다.

특히 양저우시는 2020년도 중국의 동아시아문화도시로 선정됐으며 대표단은 지난 30일 인천에서 열린 ‘2019 제11회 한중일 문화·관광장관회의’ 동아시아문화도시 선정식에 참석한 후 오랜 우호도시인 경주시를 방문했다.

주낙영 경주시장은 “시진핑 국가주석이 역사 속 한?중 우호교류의 대표적인 모범사례로 최치원 선생을 언급한 바 있으며 한국과 중국, 경주와 양저우의 우호교류의 상징인 최치원 선생을 가교 삼아 향후 양국 및 양 시간 교류가 더욱 활성화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위팅(余珽) 부시장은 “경주시장 관사를 새롭게 단장한 국제문화교류관의 첫 손님으로 양저우 대표단을 따뜻하게 맞이해 주신데 대해 감사를 드린다"며 "앞으로 양시가 문화교류를 비롯해 다양한 분야에서 협력 발전해 나갔으면 한다”고 화답했다.

경주시 국제문화교류관은 9월 개관을 앞두고 있으며 경주시의 국제교류 수증품과 교류현황을 소개하고 작은 결혼식을 개최하는 등 국제교류협력의 장, 시민소통의 장, 다양한 문화행사의 장으로 활용될 예정이다.

한편 양저우시 대표단은 최치원 선생이 생활하며 나라의 앞날을 걱정해 상소문을 올린 상서장을 둘러본 뒤 귀국길에 올랐다.
은윤수 기자 / newseun@hanmail.net입력 : 2019년 09월 04일
- Copyrights ⓒ동해안시대.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많이 본 뉴스 최신뉴스
`제47회 신라문화제` 추진상황 보고회 가져
국립경주박물관, ‘한가위 민속놀이 한마당’ 개최
동국대 경주병원, 19대 병원장에 이동석 교수 임명
한수원, ‘추석맞이 전통시장 장보기’
경북문화관광공사, `인권경영 선언식` 개최
경주엑스포, 7~8월 관광객 작년보다 3배 증가
월성본부, 추석맞이 전통시장 장보기 행사 시행
한수원, 12년 연속 금상(대통령상) 수상
안동휴그린G.C, `제4회 남성아마추어 골프대회` 개최
경주동국대 정창열 교수, 원자력산업대전 도지사 표창
포토
경주시의회(의장 윤병길)는 지난 23일 의회 본회의장에서 제244회 임시회 제2차 본회..
상호: 동해안시대 / 주소: (38111)경북 경주시 초당길 141번길 28 2F 동해안시대 / 발행인·편집인 : 은윤수
mail: newseun@hanmail.net / Tel: 054)742-0016 / Fax : 054)742-0017 / 청탁방지담당관 : 박노봉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북, 다01489 / 등록일 : 2017년 04월 17일 / 청소년보호책임자 : 유동철
Copyright ⓒ 동해안시대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
방문자수
어제 방문자 수 : 3,878
오늘 방문자 수 : 4,065
총 방문자 수 : 6,891,29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