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뉴스 > 행정

경주시, 잡곡전문 식량작물공동경영체 공모사업 선정

잡곡전문 식량작물공동(들녘)경영체 육성 로드맵 마련
식량산업 분야 100억원 연차 투입 계획의 첫 걸음 시작
벼 이외 식량작물 재배 기반 확대

은윤수 기자 / newseun@hanmail.net입력 : 2019년 04월 29일
↑↑ ▲경주시청 전경.(사진제공=경주시)
ⓒ 동해안시대

경주시는 ‘식량산업분야의 5개년 종합계획’의 중장기 사업의 일환으로 신청한 농림축산식품부의 첫 공모사업에 ‘2019년 잡곡전문 식량작물공동(들녘)경영체’ 지원 대상자로 지난 17일 선정됐다고 최근 밝혔다.

경주지역의 벼 재배면적은 1만2440ha로 경북에서 1위를 차지하고 있으며 농업인구 감소와 함께 논 타 작물 재배지원 사업 등으로 벼 재배면적이 매년 감소 추세에 있다.

이와 관련 장기적으로는 벼 재배면적을 줄여가면서도 벼 이외 식량작물 생산을 유도해 벼 재배농가의 소득보전을 위한 소득구조개편이 시급한 실정이다.

이에 시는 식량산업 분야의 발전방향과 다각화 방안을 모색하는 한편 2019년 농림축산식품부 공모사업에 참여해 산·학·관·연구원으로 구성된 전문평가단의 3차(서류심사, 현장·발표평가)에 걸친 평가를 통해 신경주농협(조합장 김병철)이 주축인 2019년 ‘잡곡전문 식량작물공동(들녘)경영체 사업다각화’ 지원 사업자로 선정됐다.

‘사업다각화’ 지원사업은 총사업비 12억5천만원(국비 5억원)으로서 올해부터 2년에 걸쳐 파종부터 수확, 유통까지 기반조성에 필요한 대상 사업을 모두 추진할 수 있다.

따라서 시는 찰보리, 콩, 팥의 생산조직 구성과 식량작물 가공, 유통 등을 통해 쌀 생산량을 조절하고 잡곡 등 식량산업분야의 자급율 증대 등으로 농가소득을 올릴 수 있는 기틀을 마련했다.

한편 시는 지난해 12월 ‘경주시 식량산업 5개년 종합계획’을 승인 받아 향후 5년간 국비사업 신청자격을 부여받고 연차적으로 RPC, DSC 개보수 지원, 들녘경영체육성사업, 밭작물공동경영체육성사업 등에 100억원(미곡부분 84억원, 맥류·두류 부분 20억원)을 연차별로 투자할 기반을 마련한 바 있다.
은윤수 기자 / newseun@hanmail.net입력 : 2019년 04월 29일
- Copyrights ⓒ동해안시대.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많이 본 뉴스 최신뉴스
시의회, 4대 폭력 없는 직장 만들기 앞장
경주시의회, 제242회 제1차 정례회 개회
윤병길 의장 가문, `병역명문가` 선정
태극기 찬밥신세…`현충일 의미 퇴색`
2019 찾아가는 청소년 인문학 강좌3
`제12회 경주시민의 날` 대성황
포토
경주시의회(의장 윤병길)는 지난 5일 의회 본회의장에서 22일간 일정으로 제242회 제1..
상호: 동해안시대 / 주소: (38111)경북 경주시 초당길 141번길 28 2F 동해안시대 / 발행인·편집인 : 은윤수
mail: newseun@hanmail.net / Tel: 054)742-0016 / Fax : 054)742-0017 / 청탁방지담당관 : 박노봉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북, 다01489 / 등록일 : 2017년 04월 17일 / 청소년보호책임자 : 유동철
Copyright ⓒ 동해안시대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
방문자수
어제 방문자 수 : 6,151
오늘 방문자 수 : 2,044
총 방문자 수 : 6,523,583